소살소살

삶을닮다(오늘의필록)

필록 772 - 살구꽃 이파리

작성자
최명희문학관
작성일
2022-04-07 16:59
조회
212


봄철이면 그렇게도 하염없는 살구꽃 이파리가

눈발처럼 날리고 날리었지.

떨어진 꽃 이파리는 꼬막 조가비에 소박하게 담아

꽃밥을 만들고, 꽃잎이 지고 나면 흙밥을 먹었다.

깨진 사금파리의 가장자리를 장독대의 돌멩이에

문질러서 곱게 다듬으면 그것은 또 얼마나 어여쁜 접시였던가.

(「혼불」 2권 96쪽)



살구 꽃잎들로 꽃밥을 만들고, 장독대의 돌멩이에 문질러서 곱게 색을 내는… 그야말로 봄의 냄새가 물씬 풍겨지는 문장입니다. 변덕이 심했던 3월 날씨가 선물이라도 주는 듯 따스한 날씨가 연일 이어지는 4월입니다. 우리 이번 봄의 계절에도 꽃길만 걸었으면 좋겠습니다.
전체 834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
834
필록 783 - 가뭄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24 | 추천 0 | 조회 16
최명희문학관 2022.06.24 0 16
833
필록 782 - 씨앗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16 | 추천 0 | 조회 59
최명희문학관 2022.06.16 0 59
832
필록 781 - 사명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09 | 추천 0 | 조회 110
최명희문학관 2022.06.09 0 110
831
필록 780 - 감꽃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02 | 추천 0 | 조회 175
최명희문학관 2022.06.02 0 175
830
필록 779 - 초여름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26 | 추천 0 | 조회 190
최명희문학관 2022.05.26 0 190
829
필록 778 - 해방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19 | 추천 0 | 조회 159
최명희문학관 2022.05.19 0 159
828
필록 777 - 아버지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12 | 추천 0 | 조회 140
최명희문학관 2022.05.12 0 140
827
필록 776 - 어린아이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05 | 추천 0 | 조회 127
최명희문학관 2022.05.05 0 127
826
필록 775 - 모든 액은 다 타버리라.
최명희문학관 | 2022.04.28 | 추천 0 | 조회 117
최명희문학관 2022.04.28 0 117
825
필록 774 - 누군가의 조상
최명희문학관 | 2022.04.21 | 추천 0 | 조회 143
최명희문학관 2022.04.21 0 143
메뉴
error: 콘텐츠가 보호됩니다!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