소살소살

삶을닮다(오늘의필록)

필록 771 - 사람의 정

작성자
최명희문학관
작성일
2022-03-31 11:27
조회
214


 

낯 모르는 사람끼리 처음으로 만나서,

무슨 정이 그렇게 샘물같이 솟아난다냐.

사람의 정이란 나무 키우는 것 한가지라.

그저 성심껏 물주고 보살피고 믿어 두면,

어느새 잎사귀도 나고, 꽃도 피고,

언제 그렇게 됐는가 싶게 열매도 여는 것이다.

「혼불」 1권 72쪽





아무리 좋은 나무도 천대하고 방치하면 크게 자랄 수 없는 것처럼, 새로운 인연을 맺어 잘 가꾸기 위해서는 성심껏 보살피고 정성과 애정을 쏟아야 하는데요. 내가 뿌린 씨앗들이 무럭무럭 자라나 연두로 물들고 있는지 생각해보게 하는 문장입니다.
전체 834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
834
필록 783 - 가뭄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24 | 추천 0 | 조회 16
최명희문학관 2022.06.24 0 16
833
필록 782 - 씨앗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16 | 추천 0 | 조회 58
최명희문학관 2022.06.16 0 58
832
필록 781 - 사명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09 | 추천 0 | 조회 109
최명희문학관 2022.06.09 0 109
831
필록 780 - 감꽃
최명희문학관 | 2022.06.02 | 추천 0 | 조회 173
최명희문학관 2022.06.02 0 173
830
필록 779 - 초여름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26 | 추천 0 | 조회 189
최명희문학관 2022.05.26 0 189
829
필록 778 - 해방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19 | 추천 0 | 조회 158
최명희문학관 2022.05.19 0 158
828
필록 777 - 아버지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12 | 추천 0 | 조회 138
최명희문학관 2022.05.12 0 138
827
필록 776 - 어린아이
최명희문학관 | 2022.05.05 | 추천 0 | 조회 125
최명희문학관 2022.05.05 0 125
826
필록 775 - 모든 액은 다 타버리라.
최명희문학관 | 2022.04.28 | 추천 0 | 조회 116
최명희문학관 2022.04.28 0 116
825
필록 774 - 누군가의 조상
최명희문학관 | 2022.04.21 | 추천 0 | 조회 143
최명희문학관 2022.04.21 0 143
메뉴
error: 콘텐츠가 보호됩니다!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