소살소살

삶을닮다(오늘의필록)

필록 740 - 별이 총총한 밤하늘

작성자
최명희문학관
작성일
2021-08-26 15:53
조회
419


 

별이 총총한 밤하늘을 올려다보며

곰방대 연기를 뱉어 냈다.

연기는 모깃불에 섞이어 흩어진다.

그것에 가리워져 하늘 한복판으로 흐르는

은하수가 더욱 아득해 보이는데,

그 반공으로 검은 능선을 뚜렷하게 긋고 있는

노적봉 수풀에서 쏙독 쏙독 쏙독

칼로 무를 써는 것 같은 쏙독새의

목쉰 울음소리가 들려왔다.

「혼불」 4권 128쪽





한차례 태풍이 지나가면 초록빛 여름은 물러나고 성큼 가을이 다가올 것 같습니다. 시끄럽게 귓가를 맴돌던 매미소리와 모깃불을 방패 삼아 즐기던 밤하늘이 벌써 그리워지는데요. 조금씩 선선해지는 바람을 느끼며 노랗게 쏟아질 가을을 준비해야겠습니다.
전체 847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
807
필록 756 - 사흘의 인연
최명희문학관 | 2021.12.16 | 추천 0 | 조회 282
최명희문학관 2021.12.16 0 282
806
필록 755 - 겨울 강아지같이
최명희문학관 | 2021.12.09 | 추천 0 | 조회 296
최명희문학관 2021.12.09 0 296
805
필록 754 - 이파리 하나 없이 스산한 잔가지
최명희문학관 | 2021.12.02 | 추천 0 | 조회 324
최명희문학관 2021.12.02 0 324
804
필록 753 - 한 모둠으로 모여 앉아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25 | 추천 0 | 조회 330
최명희문학관 2021.11.25 0 330
803
필록 752 - 불꽃 튀는 소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18 | 추천 0 | 조회 473
최명희문학관 2021.11.18 0 473
802
필록 751 - 푸른 불덩어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11 | 추천 0 | 조회 332
최명희문학관 2021.11.11 0 332
801
필록 750 - 사그락거리는 소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04 | 추천 0 | 조회 328
최명희문학관 2021.11.04 0 328
800
필록 749 - 심뽀를 갖지 말구우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28 | 추천 0 | 조회 349
최명희문학관 2021.10.28 0 349
799
필록 748 - 마음이 능히 목숨조차도 삼키는 것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21 | 추천 0 | 조회 335
최명희문학관 2021.10.21 0 335
798
필록 747 - 높은 향기를 뿜어야만 국화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14 | 추천 0 | 조회 320
최명희문학관 2021.10.14 0 320
메뉴
error: 콘텐츠가 보호됩니다!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