소살소살

삶을닮다(오늘의필록)

필록 749 - 심뽀를 갖지 말구우

작성자
최명희문학관
작성일
2021-10-28 11:34
조회
291


 

못 먹는 감 찔러나 보는 심뽀를 갖지 말구우,

내가 안 쓸 거면 빨리 ‘버립니다’

꼬리표 붙여서 길에 내놓으라구요.

그럼 남이나 줏어 가지 않겠습니까?

돌보지두 않을 걸 버리지두 않구 꽁꽁 묶어 가지구는,

쩌어 캉캄한 광에다가 턱 처박아

곰팽이 나게 썩후는 건 죄로 갈 짓

「혼불」 5권 107쪽





물건은 각기 다 주인이 있기 마련이라고 합니다. 내 마음에 안 들어도 저 마음에는 꼭 드는 경우가 있다는 건데요. 사람의 인연도 비슷하다며 혼불 속 장사꾼 김씨는 말합니다. 이것은 팔기 힘들다 싶어 구석에 처박아둔 물건도 콕 집어 찾는 손님이 온다고 하는데요. 내게 아니다 싶은 물건이나 사람을 욕심내는 못된 ‘심뽀’를 버려야겠습니다.
전체 834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
804
필록 753 - 한 모둠으로 모여 앉아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25 | 추천 0 | 조회 274
최명희문학관 2021.11.25 0 274
803
필록 752 - 불꽃 튀는 소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18 | 추천 0 | 조회 294
최명희문학관 2021.11.18 0 294
802
필록 751 - 푸른 불덩어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11 | 추천 0 | 조회 272
최명희문학관 2021.11.11 0 272
801
필록 750 - 사그락거리는 소리
최명희문학관 | 2021.11.04 | 추천 0 | 조회 270
최명희문학관 2021.11.04 0 270
800
필록 749 - 심뽀를 갖지 말구우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28 | 추천 0 | 조회 291
최명희문학관 2021.10.28 0 291
799
필록 748 - 마음이 능히 목숨조차도 삼키는 것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21 | 추천 0 | 조회 273
최명희문학관 2021.10.21 0 273
798
필록 747 - 높은 향기를 뿜어야만 국화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14 | 추천 0 | 조회 269
최명희문학관 2021.10.14 0 269
797
필록 746 - 국문가
최명희문학관 | 2021.10.07 | 추천 0 | 조회 352
최명희문학관 2021.10.07 0 352
796
필록 745 - 음력 시월 초순
최명희문학관 | 2021.09.30 | 추천 0 | 조회 353
최명희문학관 2021.09.30 0 353
795
필록 744 - 보름달
최명희문학관 | 2021.09.23 | 추천 0 | 조회 391
최명희문학관 2021.09.23 0 391
메뉴
error: 콘텐츠가 보호됩니다!!